• Home
  • 청지기에게 보내는 권면, 209

  • List
 
책갈피
제 9 편
지상의 보화를 추구함

제 42 장
탐욕의 위험성

하나님의 백성 중 다수가 세상 정신에 도취되어 그들의 행위로 그들의 신앙을 부인하고 있다. 그들의 돈과 집과 땅을 사랑하는 마음은 증가되어 마침내 그것이 정신력과 인간 전체를 사로잡아서 창조주께 대한 사랑과 그리스도께서 위하여 죽으신 영혼들에 대한 사랑을 추방시켜 버리게까지 한다. 이 세상의 신이 그들의 눈을 멀게 했다. 그들의 영원한 관심사는 제2차적인 것이 되고 두뇌와 뼈와 근육을 세상의 소유를 증가시키는 일에 총 집중하고 있다. 이 모든 근심거리와 수고를 축적하는 것은 “너희를 위하여 보물을 땅에 쌓아 두지 말라 거기는 좀과 동록이 해하며 도적이 구멍을 뚫고 도적질하느니라”고 하신 그리스도의 명령을 직접적으로 범하는 것이다.
그들은 “너희를 위하여 하늘에 보물을 쌓아두라”고 하신 주님의 말씀을 잊어버린다. 그렇게 함으로 그들은 그들 자신의 이익을 위하여 일하고 있는 것이다. 하늘에 쌓아둔 보물은 안전하다. 어떤 도적도 침입할 수 없고 어떤 좀도 그것을 해칠 수가 없다. 그러나 그들의 보물은 땅에 있고 그들의 애정도 그들의 보물에 있다.
그리스도의 승리광야에서 그리스도께서는 사람을 공격하는 가장 큰 시험을 당하셨다. 거기서 주께서는 홀로 꾀많고 간교한 원수와 싸워 그를 이기셨다. 첫번째 큰 시험은 식욕이었다. 두번째는 참람, 셋째는 세상에 대한 사랑이었다. 세상의 보좌들과 나라들과 그 영광이 그리스도께 제시되었다. 사단은 세상의 명예, 부, 인생의 쾌락등을 가지고 와서 유혹하고 속이고자 가장 매력적인 빛으로 조명하여 제시했다.
2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