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청지기에게 보내는 권면, 111

  • List
 
책갈피
제 4 편
모든 사람이 자기의 능력대로

제 23 장
청지기 직분의 원칙들

우리는 성경 말씀의 교훈과 요구에 어긋나지 않기 위해서 하나님의 말씀을 개인적으로 기도하는 마음으로 주의 깊게 연구하고 있는가? 주께서는 당신께 돌려야 할 것이 적든지 많든지간에 우리가 그것을 드리지 아니하면 우리를 기쁘게 보시지 않을 것이다. 만일 우리가 우리 자신의 욕구를 만족시키기 위하여 돈을 쓰고자 한다면 그 돈으로 할 수 있는 선한 일을 생각해 보자. 새로운 지역에 사업을 착수하도록 주님을 위하여 다소간의 금액을 따로 떼어 놓자. 만일 우리가 그처럼 필요되는 돈을 이기적으로 사용한다면 주님께서는 칭찬하시며 축복하시거나 하실 수도 없으시다.
우리는 하나님의 은혜의 청지기로서 주님의 돈을 취급하고 있다. 이것은 우리에게 매우 많은 것을 의미하는데 이 일을 통하여 우리는 날마다 주의 풍성한 은혜로 강하게 될 것이고, 주의 뜻을 이해할 수 있게 될 것이며, 큰 것에는 물론 작은 일에도 충실함이 밝혀질 것이다. 이것이 우리의 경험이 될 때 그리스도의 봉사는 우리에게 현실적인 것이 될 것이다. 하나님께서는 우리에게 이것을 요구하신다. 그러므로 우리는 천사들과 사람들 앞에서 주님이 우리를 위해 행하신 것에 대해 감사를 나타내야 한다. 우리는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베푸신 자비를 찬송과 자선의 행위로 반사해야 한다.모든 교인들은 그들이 소유한 모든 것은 하나님의 영광을 위하여 사용하고 계발시키라고 하나님께서 그들에게 주셨다는 것을 알고 있는가? 하나님께서는 세상에 있는 우리 모든 사람과 빈틈 없는 계산을 하신다. 계산하는 날이 올 때 충성된 청지기는 자기 자신에게는 아무런 공적을 돌리지 않는다. 그는 “나의 돈”이라고 하지 않고 “주의 한 므나로 다른 므나를 남겼나이다”라고 말한다. 그는 맡겨진 선물이 없이는 아무것도 증가시킬 수 없었다는 것을 안다. 그는 자기의 청지기 직분을 충실히 이행한 것은 다만 자기의 의무를 다한 것뿐이라고 생각한다. 자본은 주님의 것이었고
1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