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청지기에게 보내는 권면, 339

  • List
 
책갈피
제 15 편
충성된 청지기의 보상

제 65 장
봉사의 동기로서 보상의 위치

구주께서는 반복해서 말씀하신다. “먼저 된 자로서 나중되고 나중된 자로서 먼저 될 자가 많으리라.”예수께서는 당신의 사업에 종사하는 자들이 보상을 열망하거나 그들이 행한 모든 것에 대하여 보수를 반드시 받아야 한다고 생각지 말기를 원하신다. 주께서는 우리의 마음이 다른 곳으로 향하기를 원하신다. 이는 주께서는 사람이 보는 것과 달리 보시기 때문이다. 그는 외모로 판단하지 않으시고 그 마음의 신실성으로 사람을 평가하신다.
참다운 희생 정신과 무아의 정신으로 봉사한 자들은 마침내 첫째가 될 것이다. 제일 먼저 부름받은 일꾼들은 질투심이 강하고 자기가 의롭다는 사람들로서 그들의 봉사는 다른 사람들의 것보다 특혜를 받아야 한다고 주장하는 자들을 대표했다. 그 집주인은 자기는 남보다 더 많이 받을 권리가 있다고 이의를 제기한 사람에게 “친구여 내가 그대에게 잘못한 것이 없노라 네가 나와 한 데나리온의 약속을 하지 아니하였느냐? 나는 약속을 지켰노라”고 말했다.
우리는 모두 보상을 부수적으로 고려해야 한다. 그러나 우리는 축복의 약속을 감사하는 한편 주께서 옳게 행하실 것이며 우리가 행한 것에 따라서 보상을 주실 것이라는 확신을 가져야 한다. 하나님의 은사는 영원한 생명이다. 그러나 예수께서는 우리가 모든 이익에 상관없이 그것이 옳기 때문에 하나님의 뜻을 행하기를 원하시며 보수에 관해서는 너무 염려하지 않기를 바라신다.바울은 그에게 주시고 또 그에게뿐만 아니라 주의 나타나심을 사모하는 모든 자에게 주실 그 생명의 면류관을 항상 바라보았다.
3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