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청지기에게 보내는 권면, 287

  • List
 
책갈피
제 12 편
주기 위해 절약함

제 56 장
사람의 영광을 위하여 남겨진 것들

하나님의 사업을 유지하기 위하여 복음이 명시하는 유일한 계획은 당신의 사업을 유지하는 것을 사람의 신의에 맡겨 두신 것이다. 사람들은 오로지 하나님의 영광만을 생각하며 주께서 요구하신 부분을 하나님께 드려야 한다. 갈바리의 십자가를 쳐다볼 때, 우리를 부요케 하시려고 가난하게 되신 세상의 구속주를 바라볼 때, 우리는 자신을 위하여 땅에 다 쌓아 두는 대신 결코 지불이 정지되거나 실패하지 않을 하늘 은행에 보물을 쌓아야 함을 느끼게 될 것이다. 여호와께서는 이 세상을 위하여 예수님을 주셨다. 그렇다면 문제는 하나님의 사랑에 대한 우리의 감사를 표시하기 위하여 무엇을 선물과 예물로서 하나님께 드릴까 하는 것이다. “너희가 거저 받았으니 거저 주어라.”
모든 충실한 청지기는 주의 금고에 드리는 헌금의 분량을 하나라도 더 줄이는 대신 더욱 늘이기 위하여 얼마나 더 많은 열성을 갖게 될 것인가! 그는 누구를 섬기고 있는가? 누구를 위하여 헌금을 준비하고 있는가? 그것은 그가 누리고 있는 모든 좋은 것을 공급해 주시는 그분을 위해서이다. 그렇다면 그리스도의 은혜를 받고 있는 우리 중 한 사람이라도 천사들이 우리를 부끄러워 하고 예수께서 형제라고 부르기를 부끄러워 할 일을 하지 않도록 하자.배은 망덕이 길러지고 하나님의 사업을 위하여 바치는 일에 인색한 습관이 드러나도록 놔 둘 것인가? 아니다. 아니다! 우리 자신을 산 제물로 바치고 우리의 모든 것을 예수님께 드리자. 그것은 주님의 것이다. 우리는 주의 피로 사신 하나님의 소유물이다. 주님의 은혜를 받은 자들, 갈바리의 십자가를 명상하는 자들은 바쳐야 할 부분에 관하여 의심하지 않을 것이요
2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