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청지기에게 보내는 권면, 249

  • List
 
책갈피
제 11 편
부채의 횡포

제 48 장
수입 안에서 생활함

너무나도 많은 사람들이 그들의 수입 한도 안에서 지출할 수 있는 훈련을 받지 못했다. 그들은 환경에 적응하는 법을 배우지 못하고 계속적으로 꾸게 되어 결국 빚에 압도되어 낙심하고 낙담하고 만다.
많은 사람들이 하나님의 사업은 생각하지 않고 휴일을 즐기는 일과 의복과 어리석은 일에 돈을 부주의하게 지출하므로 국내 사업과 외방 선교 사업의 발전을 위한 요청이 있을 때에는 아무것도 바칠 것이 없거나. 혹은 차월하기까지 한다. 이리하여 그들은 십일조와 헌금에 있어서 하나님의 것을 도적질하고 이기적인 방종으로 그들의 심령을 강한 유혹에 노출시키게 되어 사단의 책략에 넘어지게 된다.
우리는 자신을 지켜 불필요한 일에나 그저 겉치레 하는 데 돈을 지출하지 않도록 해야 한다. 우리는 우리의 입맛을 방종하여 세상의 습관을 따라가도록 해서는 안 되며 주님의 것을 도적질해서도 안 된다. ― RH, 1893. 12. 19.
가족의 근면과 경제나는 나의 형제 자매가 배워야 할 것이 많은 것을 보았다. 그대들은 그대들의 재정 한도 내에서 생활하지 않았다. 그대들은 절약하는 것을 배우지 못했다. 그대들이 높은 임금을 받는 경우에 그대는 어디까지 써야 할지를 모른다. 그대들은 신중히 하는 대신 입맛이나 식욕을 충족시킨다. 때때로 그대들은
2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