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증언보감 3권, 35

  • List
 
책갈피
제 3 장
하나님의 것을 하나님께 드림*

주님께서는 당신의 백성들에게 이 때를 위한 기별을 주셨다. 그것이 말라기 3장에 제시되어 있다. 주님께서 그 요구하시는 바를 이 장에서 하신 것보다 더욱 분명하게, 혹은 더욱 힘있게 나타내시기는 어려울 것이다.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요구하시는 바가 다른 모든 요구보다 우선하여야 함을 우리는 기억하여야 한다. 주님께서는 우리에게 풍성하게 주시고, 그 소유의 십분의 일을 당신께 돌리도록 계약을 체결하셨다. 당신의 청지기들에게 그 보화를 너그러이 위탁하시나 그 십분의 일에 대하여서는 이것이 내 것이라 하신다. 하나님이 그 재화를 사람에게 위탁하신 것에 정비례해서 사람은 그 모든 재산의 십분의 일을 그분께 드려야 한다. 이 명백한 제도는 예수님께서 친히 마련하셨다.
이 사업은 엄숙하고 영원한 결과를 내포하므로 인간의 충동에 내맡기기에는 너무도 신성하다. 우리는 제 마음대로 이 일을 다루어도 좋다고 생각하지 말 것이다. 하나님의 요구를 좇아서 규칙적으로 십일조를 주님의 사업에 거룩한 자금으로써 준비할 것이다.
첫열매십일조 외에 주님께서는 우리의 모든 수입 증가의 첫 열매를 요구하신다. 땅 위에서 행하여지는 주님의 사업이 풍성한 자금의 공급을 받도록 하시기 위해서 하나님은 이 일을 예비하셨다. 주님의 종들에게 자금의 공급이 부족해서는 안 된다. 그들이 생명의 말씀을 전파하는 사업에 지장을 초래하도록 하지 말 것이다. 그들이 진리를 가르치는 때에, 사업의 진전을 위하여 투자할 자금이 적기에 공급됨으로 영혼 구원에 가장 좋은 효과를 올리도록 할 것이다. 자선 사업이 행해져야 하며, 빈궁한 사람들과 고통 당하는 이들이 도움을 받아야 한다.
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