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증언보감 2권, 419

  • List
 
책갈피
제 59 장
개혁의 장애물*

우리의 학교에 어느 정도 성경을 소개하고, 개혁 면에서 약간의 노력을 기울여 왔다. 그러나, 오랫동안 세속적인 방법에 습관화되어 온 후 올바른 원칙을 적용하기는 가장 어렵다. 옛 습관을 고치고자 하는 첫번째의 시도는 하나님께서 지시해 주신 길을 따르고자 하는 자들에게 심한 시련을 가져 왔다. 실수들을 범하게 되고, 큰 손실이 초래되었다. 우리들을 세속적이요 평범한 면에 머물러 있게 하고 참된 교육의 원칙들을 이해하지 못하게 하는 장애들이 존재해 왔다. 인간적인 이기심과, 불신과 무관심의 낮은 땅에서 문제를 보는 회개하지 않은 사람들에게는 옳은 원칙들과 방법들이 그릇 되게 보였다.
오직 절반만 회개한 교사들과 관리자들은 다른 사람들에게 거치는 돌이 된다. 그들은 어떤 것들을 양보하고 절반만 개혁한다. 그러나, 더욱 큰 지식이 나타날 때, 그들은 발전하고자 하지 않고 그들 자신의 견해를 따라 사업을 하고자 한다. 그렇게 함으로써, 그들은 인간을 하나님보다 더 높이는 지식의 나무에서 열매를 따먹는다. “그러므로 이제는 여호와를 경외하며 성실과 진정으로 그를 섬길 것이라 너희의 열조가 강 저편과 애굽에서 섬기던 신들을 제하여 버리고 여호와만 섬기라 만일 여호와를 섬기는 것이 너희에게 좋지 않게 보이거든 … 너희 섬길 자를 오늘날 택하라.” “여호와가 만일 하나님이면 그를 좇고 바알이 만일 하나님이면 그를 좇을지니라”(수 24:14, 15, 왕상 18:21). 빛이 우리에게 주어졌을 때 전진했을 것 같으면, 우리는 현재의 영적 상태보다 훨씬 더 진보했을 것이다.새로운 방법들이 제시되었을 때 의심하는 너무도 많은 질문들이 나오고,
4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