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증언보감 2권, 355

  • List
 
책갈피
제 48 장
남은 교회는 바벨론이 아니다*

나는 여러 해 동안, 어떤 사람들 곧 큰 빛을 가졌노라고 주장하면서 주님께서 당신의 인간 대리자들을 통하여 세워 오신 것을 무너뜨리는 일을 주창해 오는 자들이 크게 기만을 당하고 있으며 그리스도께서 일하시는 노선을 따라 일하고 있지 않다는 취지로 증언을 해 왔다. 제칠일 안식일 예수 재림교회들이 바벨론 혹은 바벨론의 어떤 부분을 이루고 있다고 주장하는 사람들은 가정에 머물러 있는 것이 더욱 좋을 것이다. 그들에게 그 일을 그치고 이 시대에 선포되어야 할 기별이 무엇임을 생각하게 하라. 그들은 한 백성을 여호와의 날에 서도록 준비시키기 위하여 하나님의 역사와 협력하여 일하는 대신에 형제들을 참소하는 자, 곧 하나님 앞에서 밤낮 그들을 참소하는 자와 함께 서 왔다. …
비록 교회 안에는 악이 존재해 있고 세상이 끝날 때까지 그러할지라도, 이 마지막 시대의 교회는 죄로 말미암아 부패하고 타락한 세상의 빛이 되어야 한다. 교회가 비록 약하고 결함이 있고, 책망과 경고와 권고를 받을 필요가 있을지라도, 그것은 그리스도께서 당신의 최고의 관심을 쏟으시는 지상의 유일한 대상이다. 세상은 인간의 역사와 하나님의 역사와의 협력을 통하여 예수님께서 당신의 은혜와 거룩한 자비로써 인간의 마음에 실험하고 계시는 장소이다.천사들은 사람들이 자기 자신들을 하나님께 굴복시킬 때 일어나는 성품의 변화를 보고 놀란다. 그리하여, 그들은 하나님과 어린 양에게 열광적인 찬송의 노래를 통하여 그들의 기쁨을 표현한다. 그들은 본질상 진노의 자녀이던 자들이 회개하여 그리스도와 동역자가 되어 영혼들을 하나님께 인도하고 있는 것을 본다. 그들은 흑암가운데 있는 자들이 이 악하고 패역한 세대의 도덕적 밤을 비추는 빛이 되어 있는 것을 본다.
3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