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증언보감 2권, 119

  • List
 
책갈피
제 19 장
불신자와의 결혼*

사랑하는 L 자매에게:나는 그대가 그대와 신앙이 일치하지 않는 자와 결혼하고자 하는 것을 알고 그대가 이 중요한 문제를 신중하게 생각해 보지 않았는지 염려된다. 그대의 온 장래 생애에 영향을 미칠 단계를 취하기 전에, 나는 그대에게 그 문제를 주의 깊고 경건하게 생각해 보기를 권유하는 바이다. 이 새로운 관계가 참된 행복의 근원이 됨을 입증해 줄 것인가? 그것이 그리스도인 생애에 있어서 그대에게 도움이 될 것인가? 그것은 하나님을 기쁘시게 하는 일이 될 것인가? 그대의 모본은 다른 사람들이 안전하게 따를 만한 것이 될 것인가?
결혼하기 전에 모든 여자들은 그의 운명을 결합시키고자 하는 자가 그럴 만한 가치가 있는지의 여부를 살펴보아야 한다. 그의 과거의 경력은 어떠하였는가? 그의 생애는 순결한가? 그가 나타내는 사랑은 고상하고 고귀한 성격의 것인가, 그렇지 않으면 다만 정서적으로 좋아하는 데 불과한 것인가? 그 남자는 자기를 행복하게 할 품성의 특성들을 소유하고 있는가? 그는 그 남자의 사랑에서 참된 화평과 기쁨을 발견할 수 있는가? 그는 자기의 개성을 보존하도록 허용될 것인가, 그렇지 않으면 그의 판단과 양심이 남편의 지배에 예속될 것인가? 그는 그리스도의 제자로서 자기 자신의 것이 아니요 값으로 산 바 되었다. 그는 구주의 요구를 최고의 것으로 존중할 것인가? 육체와 영혼, 사상과 목적이 순결하고 거룩하게 보존될 것인가? 이와 같은 문제들은 결혼 관계에 들어가는 모든 여자들의 복리에 중요한 관계가 있다.
가정에서 신앙이 필요하다. 오직 이것만이 그처럼 흔히 결혼 생활을 비참하게 만드는 무서운 죄악을 방지할 수 있다. 오직 그리스도께서 다스리는 곳에만 깊고 진실하고 이기심 없는 사랑이 있게 될 것이다. 그리할 때, 영과 영이 서로 결합하여 두 생명이 조화를 이루어 결합될 것이다. 하나님의 천사들은 그 가정의 손님이 되고, 그들의 거룩한 보호는 부부의 거처를 거룩하게 할 것이다. 저속한 관능은 사라지고, 생각은 하나님께로 향하여지고, 마음의 헌신은 그분께 상달될 것이다.
1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