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증언보감 1권, 481

  • List
 
책갈피
제 89 장
그리스도의 보혈의 공로*

옛날 이스라엘 백성에게는 의식적 부정에서 정결케 하기 위하여 온 회증을 위한 희생을 드리라는 명령이 주어졌다. 이 희생물은 붉은 암송아지로서, 죄로 더럽혀진 데서 구속하는, 보다 완전한 제물을 표상하였다. 이것은 부득이 혹은 부지중에 주검을 만진 모든 자들의 정결을 위하여, 필요에 따라 드리는 희생 제물이었다. 어떠한 형편으로든지, 주검과 접촉된 모든 사람은 의식적으로 부정하다고 간주되었다. 이것은 히브리 인들의 마음에 죽음이 죄의 결과로 왔으므로 죄의 표상이라는 사실을 강하게 인상 지어 주기 위한 것이었다. 한 마리의 붉은 암송아지, 한 척의 방주, 하나의 놋뱀은 하나의 위대한 희생 곧 그리스도의 희생을 감명 깊게 지적한다.
이 암송아지는 붉은 색이어야 했는데, 그 색깔이 피를 상징하기 때문이었다. 그것은 점이나 흠이 없어야 했고, 결코 멍에를 메어 보지 않은 것이어야 했다. 여기서 또한 그리스도가 표상되었다. 하나님의 아들은 속죄 사업을 성취하기 위하여 자원하여 오셨다. 그분은 의무적인 멍에를 지지 않으셨다. 왜냐하면, 그분은 구애되지 않고 모든 율법 위에 초월해 계셨기 때문이다. 천사들은 하나님의 지성적 사자로서 의무적인 멍에를 메고 있었다. 그들의 개별적인 어떠한 희생도 타락한 인간의 죄를 속할 수 없었다. 그리스도만이 율법의 요구에서 벗어나서 죄된 인류의 구속을 담당하실 수 있었다. 그분은 당신의 생명을 버리시고 다시 취하실 권세를 가지셨다. “그는 근본 하나님의 본체시나 하나님과 동등됨을 취할 것으로 여기지 아니하”(빌 2:6)셨다.그러나, 이 영광스러운 본체는 불쌍한 죄인을 사랑하시고, 인간을 위하여 고난을 당하시고 돌아가시기 위하여 스스로 종의 형체를 입으셨다. 예수님께서는 당신의 왕관과 왕복을 입으시고 당신의 아버지의 오른편에 남아 계실 수도 있었다.
4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