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증언보감 1권, 359

  • List
 
책갈피
제 73 장
십일조와 헌금*

그리스도의 교회의 사명은 멸망해 가는 죄인을 구원하는 것이다. 그 사명은 사람들에게 하나님의 사랑을 알려 주고, 그 사랑의 효력을 통하여 그들을 그리스도께로 인도하는 것이다. 이 시대를 위한 진리는 지상의 어두운 구석까지 전파되어야 한다. 이 일은 가정에서부터 시작될 수 있다. 그리스도를 따르는 자들은 이기적 삶을 살아서는 안 된다. 그들은 그리스도의 영으로 채워져 그분과 조화되게 걸어가야 한다.
현재의 냉랭함과 불신에는 원인들이 있다. 세상에 대한 사랑과 생활의 염려가 영혼을 하나님께로부터 분리시킨다. 생수가 우리 마음 속에 있어야 하며, 그것이 영생하도록 솟아나는 샘물이 되어 우리에게서 흘러나가야 한다. 우리는 하나님께서 우리 속에서 이루시는 일을 밖으로 나타내야 한다. 그리스도인이 생애의 빛을 즐기려 하면, 진리의 지식 안으로 다른 사람들을 인도해 들이는 자신의 노력을 증가시켜야 한다. 그의 생애는 다른 사람들에게 선을 행하기 위한 노력과 희생으로 특징 지어져야 한다. 그렇게 될 때, 즐거움의 결핍에 대한 불평이 사라질 것이다.
천사들은 항상 다른 사람들의 행복을 위한 사업에 종사하고 있다. 이것이 그들의 기쁨이다. 이기적인 마음의 소유자들이 비천한 봉사라고 생각하는 일, 곧 비참한 자들과, 품성과 지위에 있어서 모든 면에 열등한 자들을 섬기는 일은 하늘 궁정의 순결하고 죄없는 천사들이 하는 사업이다. 그리스도의 자아 희생적 사랑의 정신은 하늘에 충만한 정신이며 하늘의 기쁨의 정수이다.다른 사람들에게 축복이 되고자 애쓰고, 그들에게 선을 행하기 위하여 일하고 심지어 희생을 하는 일에서까지 특별한 기쁨을 느끼지 못하는 자들은 그리스도의 정신 혹은 하늘의 정신을 가질 수 없다. 그들이 하늘 천사들의 사업에 연합하지 아니하고, 그들에게 고상한 기쁨을 나누어 주는 행복에 참여하지 못하기 때문이다. 그리스도께서는 “이와 같이 죄인 하나가 회개하면 하늘에서는 회개할 것이 없는 의인 아흔 아홉을 인하여 기뻐하는 것보다 더 하리라”(눅 15:7)고
3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