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증언보감 1권, 256

  • List
 
책갈피
제 48 장
도덕상 부패*

나는 우리가 마지막 날의 위기에 살고 있음을 보았다. 이는 불법이 성하고 많은 사람의 사랑이 식어지기 때문이다. “많은 사람”이라는 단어는 그리스도를 따른다고 공언하는 자들을 가리킨다. 그들은 편만한 불법에 영향을 받고 하나님께로부터 떠나간다. 그러나, 그렇게 영향을 받을 필요는 없는 것이다. 이러한 타락의 원인은 그들이 이 불법으로부터 완전히 분리된 위치에 있지 않기 때문이다. 불법이 성함으로 하나님께 대한 그들의 사랑이 식어진다는 사실은 그들이 어떤 면으로 이 불법에 동참자가 되고 있음을 보여 준다. 그렇지 않다면, 그것은 하나님께 대한 그들의 사랑과, 그분의 사업에 대한 그들의 열성과 열의에 영향을 미치지 못할 것이다.
세상 형편에 대한 비참한 광경이 내 앞에 제시되었다. 부도덕이 어디나 만연하고 있다. 방탕은 이 시대의 특별한 죄악이다. 악이 그 흉악한 머리를 오늘날처럼 대담하게 쳐든 때가 일찌기 없었다. 사람들은 마비된 듯 보이며, 덕성과 참된 선을 사랑하는 자들은 죄악의 대담성, 힘, 편만함을 인하여 거의 낙망하고 있다. 편만한 악은 불신자들이나 믿음을 비웃는 자들에게만 국한되어 있지 않다. 이렇기만 하면 괜찮겠으나 사실은 그렇지 않다. 그리스도께 대한 신앙을 고백하는 많은 남녀들이 죄를 범한다. 그리스도의 나타나심을 고대한다고 공언하는 어떤 이들조차 그 사건을 위하여 사단 자신보다도 준비가 덜 되어 있다. 그들은 자신을 모든 부패에서 깨끗이 하고 있지 않다. 그들은 너무 오랫동안 그들의 정욕을 섬겨 왔으므로, 그들의 생각이 부정하고 그들의 상상이 부패한 것이 당연하다. 그들의 마음을 순결하고 거룩한 사물에 머물게 하는 것은 나이아가라 폭포의 흐름을 돌려서 그 물을 거꾸로 흐르게 하는 것 만큼이나 불가능한 일이다.남녀 청소년들이 도덕적 부패에 관련되어 있으며, 영혼과 몸을 멸망시키는 이 가증한 죄악을 자행한다.
2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