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증언보감 1권, 109

  • List
 
책갈피
제 23 장
성화에 대한 그릇된 개념*

하나님께서는 지금 당신의 백성을 시험하시며 검토하고 계신다. 품성이 드러나고 있다. 천사들은 도덕적 가치를 달아 보고 있으며, 인간 자녀들의 모든 행동들을 충실히 기록하고 있다. 하나님의 백성이라 공언하는 자들 중에 부패된 마음의 소유자들이 있으나, 그들은 시험을 받아 검증될 것이다. 모든 사람들의 마음을 읽으시는 하나님께서는 그들의 가장 의심을 받지 않는 어두움에 감추인 것들을 빛 가운데 드러내심으로 진리의 발전을 방해하여 온 장애물들을 제거하실 것이며, 당신의 율법과 심판을 선포할 거룩한 백성을 가지실 것이다.
우리의 구원의 대장께서는 당신의 백성을 한 걸음 한 걸음 인도하시면서 그들을 순결케 하시고 변화에 합당하게 하시는데, 당신의 인도함을 받기를 원치 아니하고 몸에서 떨어져 나가기를 원하는 자들 즉 자신의 의에 만족하는 자들은 뒤에 남겨 놓으신다. “그러므로 네게 있는 빛이 어두우면 그 어두움이 얼마나 하겠느뇨!” (마 6:23). 하나님의 백성으로부터 떨어져 나가고 있으며 그들의 간직한 빛이 흑암임에도 불구하고 사람으로 하여금 자기를 신뢰하는 정신을 갖게 하고 자신들이 올바르며 빛 가운데 있다고 믿게 하는 기만 이상 더 사람을 속일 수 있는 기만은 없다.J 형제는 K 장로로부터 성화에 대한 거짓 이론을 받아들였다. 그런데, 그 이론은 세째 천사의 기별과 배치되며, 그것을 받아들이는 자마다 세째 천사의 기별에 대한 사랑을 상실하게 된다. K 장로가 위험한 곳에 서 있음을 나는 보았다. 그는 세째 천사와 연합하고 있지 않다. 그는 한때 하나님의 축복을 누렸으나 지금은 그렇지 않다. 왜냐하면, 그의 행로에 비친 진리의 빛을 존중하지 않았고 간직하지 않았기 때문이다. 그는 감리교의 성화에 대한 이론을 도입하여 그것을 내세우며 가장 중요한 진리로 삼았다.
1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