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증언보감 1권, 23

  • List
 
책갈피
제 2 장
주 만나기를 예비함*

나는 우리가 주의 오심을 지체시켜서는 안 될 것임을 보았다. 천사는 “지상에 임할 일을 위하여 예비하라! 예비하라! 그대의 행위들을 그대의 믿음과 일치하게 하라!” 고 말하였다. 나는, 마음이 하나님께 고정되어야 하며 우리의 감화가 하나님과 진리를 대변해야 할 것을 보았다. 부주의하고 무관심하면 하나님을 영화롭게 하지 못한다. 낙담하게 되면 하나님을 영화롭게 할 수 없다 우리는 우리 자신의 영혼의 구원을 확보하는 일과 남을 구원하는 일에 진지하지 않으면 안 된다. 이 일을 가장 중요하게 여겨야 하며 그밖의 일은 무엇이나 둘째가 되어야 한다
나는 하늘의 아름다움을 보았다. 나는 천사들이 찬양과 존경과 영화를 예수님께 돌리며 환희의 노래를 부르는 것을 들었다. 그때 나는 하나님의 아들의 놀라운 사랑을 어느 정도 깨달을 수 있었다. 그분께서는 하늘에서 가지셨던 모든 영광과 영예를 버리셨으며, 우리의 구원에 지극한 관심을 가지신 나머지 인간이 그분 위에 쌓을 수 있는 모든 모욕과 경멸을 인내와 겸손으로 감수하셨다. 그분께서는 찔림을 당하시고 맞으시고 상처를 입으셨다. 그분은 갈바리의 십자가에 달리사 우리를 죽음에서 건지기 위하여 가장 고통스러운 죽음을 당하셨는데, 이는 우리로 하여금 그분의 피로 씻음을 받고 그분께서 우리를 위하여 준비하고 계신 처소에서 그분과 함께 살며, 하늘의 빛과 영광을 누리며, 천사의 노래를 들으며 그들과 함께 노래하도록 부활함을 입게 하려 하심이다.나는 온 하늘이 우리의 구원에 관심을 가지고 있음을 보았다. 우리가 과연 무관심할 수 있을 것인가? 우리가 구원받거나 멸망하는 일이 사소한 일인 양 부주의할 것인가? 우리를 위하여 이루어진 희생을 경시할 것인가? 어떤 이들은 그렇게 했다. 그들은 제공된 은혜를 소홀히 여겼으므로, 하나님께서 그들을 불쾌히 여기신다.
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