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재림신도의 가정, 177

  • List
 
책갈피
제 8 편
성공적인 가정

제 27 장
신성한 사회

가정 사회의 신성 ― 각 가정 주위에는 보존되어야 할 신성한 테두리가 있다. 그 신성한 테두리 내에서는 가족들 밖에는 다른 어느 누구에게도 아무런 권리가 없다. 남편과 아내는 피차간에 각각 상대편을 자기의 전부로 삼아야 한다. 아내는 남에게 알게 하면서 자기 남편에게는 숨겨야 할 일이 있어서는 안 되며 남편은 다른 사람에게는 말하고 자기 아내에게 숨기는 일이 있어서는 안 된다. 아내의 마음은 남편의 결점들을 위한 무덤이 되어야 하고 남편의 마음은 아내의 결점들을 위한 무덤이 되어야 한다. 어느 편도 남의 감정을 손상시키는 농담은 결코 하지 말아야 한다. 남편이나 아내나 장난으로나 혹은 그 밖의 어떤 모양으로라도 피차에 남을 원망하는 일은 결코 하지 말아야 한다. 왜냐하면 흔히 이 어리석음의 방종과 전혀 무해(無害)하다고 보이는 농담이 피차에 시련이 되고 또 사이가 틀어지는 일을 발생시키기 때문이다. 각 가정 주위에 신성한 방패가 있어야 한다는 것을 하나님께서 나에게 보여주셨다. ― MS 1, 1855.
가정 사회는 거룩한 장소로, 하늘의 상징으로 그리고 우리 자신들을 반사하는 거울로 간주되어야 한다. 친구와 친지들이라 할지라도 가정 생활에 간섭해서는 안 된다. 강한 소속감이 느껴져야 하며 안락감과 평온감과 신뢰감을 주는 곳이 되어야 한다. ― Letter 17, 1895.혀와 귀와 눈이 성화되어야 한다 ― 가족 사회의 구성원들은 하나님께서 그들의 혀와 귀와 눈과 몸의 각 지체들을 성화시키시도록 기도하도록 하라. 죄악으로 더불어 접촉하게 된다 하더라도 죄악에게 정복될 필요는 없다.
1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