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인류의 빛, 119

  • List
 
책갈피
제 19 장
유 다

유대 나라의 지도자들은 예수님을 체포하고자 열망하였습니다. 그러나 그들은 민란이 일어날 것을 두려워한 나머지 그 일을 공공연하게 하고자 하지 않았습니다. 그러므로 그들은 몰래 그분을 배반해 줄 누군가를 찾고 있었습니다. 그리하여 그들은 열 두 제자들 중의 한 사람인 유다가 그 악한 일을 하기에 적합한 사람이 될 수 있겠다고 생각하였습니다.
유다는 본성적으로 돈에 대한 강한 사랑을 간직하고 있었습니다. 그러나 그는 그처럼 악한 일을 하리만큼 그렇게 악하거나 타락해 있지는 않았습니다. 그는 악한 탐욕의 정신을 마음에 품은 나머지 마침내 그것이 자신의 생애의 지배적인 동기가 되어 버리게 했습니다. 그리하여 그는 자기의 주님을 은 30, 곧 노예 한 사람의 값(출 21:28-32)으로 팔아버리게 되었습니다. 그는 이제 겟세마네 동산에서 입맞춤으로 구주를 배신하게 되었습니다.
그는 주님께서 겟세마네 동산에서 나와 유대인의 지도자들 앞에서 재판을 받을 때까지 하나님의 아들의 매 발걸음을 따라왔습니다. 그는 유대인들이 계획하고 있는 그대로 구주께서 당신을 죽이도록 허용하지 않을 것이라고 생각하였습니다.그는 매 순간 그분께서 과거에 그렇게 하셨던 것처럼 하나님의 능력으로 결박에서 풀려 나와 당신 스스로를 보호해 주시기를 기대하면서 그분을 관찰하였습니다.
1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