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엘렌 지 화잇의 자서전, 399

  • List
 
책갈피
제 54 장
남캘리포니아에서

1903년 남캘리포니아의 의료 선교 사업의 발전에 관한 문제가 고려 중 일 때, 화잇 여사는 “우리의 모든 의료 기관들은 복음 의료 선교 사업의 다양한 특징을 나타내고, 이렇게 하여 주님의 강림을 위하여 길을 예비할 제칠일 안식일 예수 재림교 기관들로 세워졌다”*고 기록하였다.
“만일, 우리가 병자와 고통 중에 있는 자들을 구하기 위해 요양원을 건축하는데 비용을 들여야 한다면. 우리는 반드시 우리가 돕기 원하는 자들이 필요한 도움을 받을 수 있는 그런 방법으로 우리의 사업을 계획해야 한다. 우리는 육체의 치유를 훨씬 더 중요시해야 한다. 환자로서 우리 요양원을 찾아오는 자들에게 반드시 구원의 길을 보여 주어, 그들이 회개하여 ‘네 죄 사함을 받았느니라 평안히 가라 그리고 다시는 죄를 범치 말라’는 말씀을 들을 수 있어야 한다.”*
이러한 기관들은 영혼을 구원할 수 있는 엄청난 기회를 제공하기 때문에, 화잇 여사는 캘리포니아에 일단의 의료 기관들을 설립하는 것을 찬성하는 단호한 증언을 하였다. 1902년에 화잇 여사는 이렇게 기록하였다. “호주에 있을 때 내게 주어졌고 미국에 온 이래 반복된 빛을 통해, 나는 남캘리포니아의 사업이 더 신속하게 진행되어야 함을 알게 되었다. 건강을 회복하기 위해 그 곳에 모여드는 사람들은 마지막 자비의 기별을 들어야 한다. …남캘리포니아의 여러 곳으로부터 빛이
3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