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엘렌 지 화잇의 자서전, 281

  • List
 
책갈피
제 45 장
중부 유럽에서의 활동

제2회 유럽 선교 협의회 총회가 미국에서 온 조지 I. 버틀러 목사의 주재 하에 1884년 5월 28일부터 6월 1일까지 스위스 바젤에서 개최되었다. 이 집회에서 엘렌 G. 화잇 여사와 그의 아들 W. C. 화잇이 유럽 선교지들을 방문해 주도록 대총회에 요청하는 결의안이 채택되었다. 그해 11월에 미시간 주 배틀크릭에서 열린 대총회에서 그 요청안은 가결되어 그들이 가 주도록 요청되었다.
이 결의에 따라, 화잇 여사와 그의 비서 사라 맥켄터퍼 양과 W. C. 화잇과 그의 가족은 1885년 8월 8일에 보스턴 항에서 기선 세팔로니아호(號) 편으로 미국을 떠나 8월 19일에 리버풀에 도착하였다. 두 주일간을 ‘그림즈비’와 ‘울스비’와 ‘라이슬리’와 ‘사우댐턴’ 등지에 있는 안식일 준수자들의 집회소들을 방문하며 영국에서 보냈다. 그리고, 공회당에서 여러번 강연을 하였다.
일행은 9월 2일에 런던을 떠나 이튿날 아침에 스위스 바젤에 도착하였다. 스위스 합회 연례 회의와 제3회 유럽 선교 협의회 총회가 이곳에서 곧 열릴 예정이었다.
다국어 출판사(Imprimerie Polyglotte)후에 ‘다국어(多國語) 출판사’라 명명된 바젤 출판사가 막 준공되었다. 1884년 초에 버틀러 목사가 방문했을 때 기지를 확보하고 건축 계획이 수립되었다. 건축 공사는 유럽 선교지 총책임자인 B. L. 휘트니 목사의 치밀한 감독 하에 이룩되었으며,
2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