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엘렌 지 화잇의 자서전, 235

  • List
 
책갈피
제 39 장
여러 주를 여행함

나는 캘리포니아에서 장막 부흥회에 참석하고 싶은 생각이 간절했지만 동부 지방 장막 부흥회들에 참석해 달라는 긴급한 요청들이 있었다. 동부 지방의 상태가 내 앞에 제시될 때에 나는 특히 뉴잉글랜드 합회에 있는 우리 신자들에게 전할 증언이 내게 있음을 알게 되었으므로 캘리포니아 지방에 더이상 마음 편히 머물러 있을 수 없었다.
1878년 7월 28일에 나는 자부 에마 L. 화잇과 에디드 도날드슨과 함께 캘리포니아 주 오클랜드를 떠나 동부로 향하였다. 가는 도중 일요일에 새크라멘토의 진지한 회중들에게 설교했는데, 주님께서 도우사 하나님의 말씀을 토대로 자유롭게 설교하였다. 월요일에 우리는 열차를 타고 떠나 도중에 네바다 주 리노에 들렀고, 나는 화요일 저녁에 설교를 하였다.
콜로라도 주에서
덴버를 떠나, 나의 남편이 여름 몇 달을 보내고 있는 산간 휴양지 왈링스밀스로 가는 도중 우리는 보울더 시에 머물러 코넬 목사가 일련의 집회를 개최하고 있는 천막 집회 장소를 보고 기뻤다. 우리는 다트 자매의 안락한 집에서 조용한 휴식을 취하였다. 그 천막은 절제 집회를 열기 위해 임대한 것이었으며, 특별 초청에 의하여 나는 천막에 가득 찬 진지한 청중들에게 강연하였다.
8월 8일 월요일에 나의 남편을 만났는데, 그의 건강이 매우 호전되었으며 유쾌하고 활동적인 모습을 보고 그로 인해 하나님께 감사하였다.우리의 아들 에드슨을 제외하고 우리 가족 전원이 이 산골에 모였다. 남편과 자녀들은
2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