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엘렌 지 화잇의 자서전, 208

  • List
 
책갈피
제 34 장
더욱 광범위한 계획들

1874년에 캘리포니아 주에 있을 때에 나는 한 인상적인 꿈을 꾸었는데, 그것은 세째 천사의 기별을 세상에 전하는 수단으로써의 출판물의 역할에 관한 것이었다.
꿈속에서 나는 캘리포니아 주에 있는 여러 신자들이 모여서 향후 수년 간에 행할 최선의 사업 계획에 대하여 토의하는 광경을 보았다. 어떤 이들은 대도시를 피하여 좀더 작은 지역에서 일하는 것이 현명하다고 생각하였다. 나의 남편은 우리가 전하는 기별의 성격에 더욱 잘 부합 되도록 보다 광범위하고 보다 장기적인 계획을 수립해야 한다고 역설 하였다.
그 때, 내가 꿈속에서 자주 본 한 청년이 회의장으로 들어왔다. 그는 거기에서 행해지는 발언을 주의 깊게 듣더니 침착하고 확신과 권위에 찬 태도로 이렇게 말하였다.
“도시들과 촌락들은 다 주님의 포도원의 일부를 이루고 있습니다. 그들은 경고의 기별을 들어야 합니다. 진리의 원수는 백성들이 하나님의 진리에서 떠나 오류로 향하도록 필사적인 노력을 다하고 있습니다. … 여러분들은 모든 물가에 씨를 뿌려야 합니다.
여러분들은 여러분들의 활동의 결과를 즉시 보지 못하게 될지라도 이로 인하여 용기를 잃어서는 안 됩니다. 그리스도를 모범으로 삼으십시오. 그분의 말씀을 들은 자들은 많았지만 따르는 자들은 적었습니다. 노아는 홍수 전에 120년 동안 백성들에게 설교했지만, 그 당시 지구상에 살던 무수한 사람 가운데서 오직 여덟 사람만이 구원을 받았습니다.”그 사자는 말을 계속하였다. “여러분들은 이 시대를 위한 사업에 대하여 너무 제한된 의견들을 받아들이고 있습니다. 여러분들은 여러분들의 팔로 안을 수 있는 만큼의 사업만을 경영하고 있습니다.
2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