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엘렌 지 화잇의 자서전, 167

  • List
 
책갈피
제 26 장
질병과의 투쟁

*역사적인 배경-제임스 화잇 목사는 1864년 12월 13일자 리뷰지의 논설에서 다음과 같이 기록하였다. “우리 신자들은 일반적으로 건강문제에 대하여 각성하고 있으므로 그들의 현재의 요청에 응하기 위하여 가장 가난한 사람들도 살 수 있을 만한 가격으로 건강 문제에 관한 간행물을 내야 합니다.” 그는 “건강 혹은 생활 방법”이라는 일반적인 표제의 일련의 소책자의 조기 발행을 광고하였다.
이 소책자들을 통하여 구체화될 개혁의 중요성에 대한 화잇 목사 부부의 강한 확신이, 일련의 간행물의 제1호에 관심을 기울여 주기를 호소하는 1865년 1월 24일자 리뷰지의 기사에 이렇게 표현되었다.
“우리는 우리에게 매우 필요한 생활 방식의 개혁 문제에 관하여 특별한 노력을 기울여 제작한 이 책자에 대하여 각처에 있는 우리 교우들이 깊은 관심을 기울여 주기를 호소하는 바입니다. 우리가 생각건대, 이 개혁 사업은, 백성들이 마침내 변화 승천할 준비가 된다면 그 사명이 분명히 완수될 것입니다.”
1865년도 전반 5개월 동안에 일련의 소책자가 완간되었다. 6권으로 된 이 건강 소책자에는 화잇 여사의 “질병과 그 원인”이라는 기사와, 또한 이것과 유관한 제목들에 관한 기사와, 건강 개혁 원칙에 관심이 있는 여러 의사들과 다른 인사들의 저술에서 발췌한 기사들이 수록되었다. 위생적인 생활 처방이 포함되었고, 치료 수단으로써의 물의 사용에 관하여 알아 둘 점들이 또한 소개되었다. 술과 담배와 홍차와 커피와 양념과 기타 자극성 물질과 마약의 해독이 강조되었다.1864년과 1865년 겨울은 긴장과 시련의 기간이었다.
1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