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엘렌 지 화잇의 자서전, 160

  • List
 
책갈피
제 24 장
중서부에서의 활약(1856-1858)

1856년 가을에 우리가 일리노이 주 라운드그로브에 있는 안식일 준수 재림 신도들의 무리를 방문하는 동안, 아이오와 주 와컨에 있는 신자들의 단체가 도움이 필요되며, 사단의 올무를 끊어서 그 귀중한 영혼들을 구출해야 할 것을 나에게 보여 주셨다. 우리가 그들을 방문하기로 결정할 때까지는 나의 마음이 편하지 않았다.
아이오와 주 와컨에서의 승리
1856년 12월 하순에 우리가 와컨에 도착했을 때 우리는 거의 모든 안식일 준수자들이 우리의 방문을 싫어하는 것을 발견하였다. 우리의 영향력을 손상시킬 목적으로 많은 말들을 퍼뜨려서 우리에게 불리한 편견이 사람들의 마음을 지배하고 있었다.
저녁 집회 때에 나는 이상을 보게 되었고, 하나님의 능력이 회중에게 임하였다. 나는 주님께서 그들을 위하여 주신 다음과 같은 기별을 전하였다. “내게로 돌아오라. 그리하면, 나도 너희에게로 돌아가서 너희의 배반을 고치리라. 너희 마음문을 막고 있는 쓰레기들을 치우고 문을 열면, 내가 들어가서 너희와 함께 먹으리라.” 만일, 그들이 주님을 위하여 길을 치우고 그들의 과오를 고백하면 주님께서 우리 가운데로 행하사 능력을 행사하실 것을 나는 보았다.
내가 증언을 마치자 한 자매가 분명하고 진지한 태도로 자백하기 시작하였다. 그녀가 자백하는 동안 하늘 문이 갑자기 열리는 듯했으며, 나는 하나님의 능력에 완전히 압도되고 말았다. 그 곳은 두렵고도 영광스러운 장소로 느껴졌다. 집회는 자정이 넘도록 계속되었고 위대한 일이 성취되었다.그 다음날 집회는 전날 밤에 중단한 데서부터 시작되었다.
1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