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엘렌 지 화잇의 자서전, 110

  • List
 
책갈피
제 15 장
1848년 서부 뉴욕 지방에서의 활동

마초 베는 일을 해서 나의 남편은 40 달러를 벌었다. 그 돈으로 필요한 옷가지를 사고도 서부 뉴욕 지방에 다녀올 여비가 충분히 남았다.
나는 건강이 좋지 못했기 때문에 어린아이를 돌보며 여행하는 것이 불가능하였다. 그러므로, 우리는 10개월 된 어린 헨리를 미들 타운에 있는 클라리사 본포이 자매에게 맡기고 떠났다. 아이를 떼어놓고 떠난다는 것이 내게는 혹심한 시련이었지만, 아이에 대한 우리의 애정 때문에 감히 우리의 의무를 수행하는데 방해가 되도록 할 수는 없었다. 예수님께서는 우리를 위하여 당신의 생명까지 버리셨는데, 우리가 당하는 희생은 그분의 희생과 비교해 볼 때 얼마나 작은가!
8월 13일 아침에 우리는 뉴욕 시에 도착하여 D. 무디씨의 집으로 갔다. 다음날 베이츠씨와 거니씨가 우리와 합세하였다.
볼니에서의 집회
8월 18일에 시작된 서부 뉴욕 지방을 위한 특별 집회는 볼니에 있는 데이비드 아놀드씨의 창고에서 열렸다. 이 집회에는 약 35명이 참석 했는데 그것이 그 지방에서 모을 수 있는 전원이었다. 그러면서도 그들 중 두 사람도 의견이 일치하지 않았다. 어떤 이들은 심각한 오류를 가지고도 그것이 성경과 일치하는 것이라고 주장하면서 각각 자기의 견해를 다른 사람들에게 열렬히 강권하고 있었다.한 형제는, 요한계시록 20장에 언급된 천년기는 이미 지나간 것이며 7장과 14장에 언급된 14만 4천 인은
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