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시대의 소망, 178

  • List
 
책갈피
제 18 장
“그는 흥하여야 하리라”*

침례 요한이 국민에게 미친 영향은 한때는 관원들, 제사장들, 방백들의 감화보다 더 컸다. 만일 그가 자신을 메시야라고 선언하고 로마에 항거하는 반란을 일으켰다면 제사장들과 백성들이 그의 깃발 아래로 뭉쳤을 것이다. 사단은 세상의 정복자들의 야심에 호소하는 온갖 수단을 침례 요한에게 강요하기 위하여 준비하고 있었다. 그러나 그는 자기 능력의 증거를 앞에 가지고도 그 화려한 매수를 단호하게 거절하였다. 그는 자신에게 집중된 사람들의 주의를 다른 분에게로 향하게 하였다.
이제 요한은 인기의 조류가 자기 자신에게서 구주에게로 향하는 것을 보았다. 자기 주위에 둘러선 군중들은 나날이 그 수가 줄어 들었다. 예수께서 예루살렘에서 요단강 지방에 오셨을 때에 사람들이 그의 말씀을 듣기 위하여 모여들었다. 예수의 제자들의 수효는 날마다 증가하여 갔다. 많은 사람들이 침례받기 위하여 나왔다. 그리스도께서 친히 침례를 베푸시지는 않았으나 당신의 제자들이 그 의식을 시행하는 것을 인정하셨다. 이와 같이 하여 예수께서는 당신의 선구자의 사명에 인을 치셨다. 그러나 요한의 제자들은 예수의 인기가 상승하는 것을 시기의 눈으로 바라보았다. 그들은 언제든지 예수의 사업을 비평하려고 대기하고 있었으며 오래 되지 않아 기회를 찾게 되었다. 그들과 유대인들과의 사이에는 침례가 과연 사람을 죄에서 깨끗케 하여 주느냐 하는 질문이 일어났었다. 그들은 예수의 침례와 요한의 침례는 근본적으로 다르다고 주장하였다. 그들은 곧 침례 때에 어떤 말을 사용하는 것이 합당한가에 대하여 그리스도의 제자들과 논쟁하다가 드디어 예수의 제자들이 도대체 침례를 베풀 권한이 있는지에 대하여 논쟁하였다.
178